Warning: main(../include/sub_left_banner.php) [function.main]: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ksom/menu2/m2_sm3_28.php on line 119

Warning: main(../include/sub_left_banner.php) [function.main]: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ksom/menu2/m2_sm3_28.php on line 119

Warning: main() [function.include]: Failed opening '../include/sub_left_banner.php' for inclusion (include_path='.:/usr/local/lib/php') in /home/ksom/menu2/m2_sm3_28.php on line 119
 
 

 

 

 
 
 


Bernard Rimland는 1960년대 초에 자폐증은 생화학적 이상이라는 혁명적 발견을 해낸 사람이다. 1964년 그의 책에서 유아 자폐증의 근본에 대해서, 행동의 신경적 이론에 대한 증상과 적용의 윤곽을 잡았다. 그는 자폐아들의 부모들로부터 받는 보고를 기초로 하여 과량의 비타민 B6 요법을 연구하였다. 그 당시 자폐증 분야의 다른 전문인들은 비타민으로 뇌의 이상을 바로 잡는다는 생각은 어리석은 일이라고 생각했지만, 그는 비타민 B6의 효과를 22회의 실험(그중 13회의 실험은 이중맹검법)을 통해서, 특히 마그네슘과 같이 투여할 때, 자폐아들에게 많은 이득이 있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Rimland는 어린이들에게 투여되는 예방접종약에 방부제로 사용되는 티메로살이라는 물질이 거의 50%의 수은을 함유한다는 것을 알았을 때, 강력한 신경 독을 일으키는 수은을 함유한 예방접종약이 많이 확산되고 있는 자폐아들의 배경에 있는 범죄자라는 것을 깨달았다. 의학적 단체는 아무런 놀라움도 없이 그의 이론에 엄청난 반대의사를 표명하였다. 이러한 반대세력을 극복하기 위하여 Rimland는 미국에서 자폐동호회를 만들었고, 자폐증 연구소를 설립하였으며, DAN(Defeat Autism Now!)이라는 기구를 만들었다. 이 기구는 처음에는 조그맣게 시작되었으나 이제는 세계적인 운동이 되었다.

Woody R. McGinnis라는 의사는 이렇게 기록하였다. “자폐증에 대해서는 어떤 과학적인 학설도 Bernard Rimland에 의해서 연구된 과량의 비타민 B6의 적용을 조화시켜야 한다.”